상단여백
HOME 뉴스 행사뉴스
광림교회, 캄보디아 한인 선교사대회 개최초교파로 진행···의료 선교와 공연, 김정석 목사 집회 등 선교사들 위로
김형준 기자 | 승인 2019.10.15 05:59
광림교회는 지난 10월 8일부터 10일까지 캄보디아 한인선교사대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광림교회 봉사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사진 제공=행사 주최측)
사진 오른쪽이 김정석 목사(사진 제공=행사 주최측)

광림교회(담임 김정석 목사)는 지난 10월 8일(화)부터 10일(목)까지  KGMN(Kwanglim Global Ministry Network)과 캄보디아 감리교선교사회와 함께 프놈펜의 소카호텔에서 선교대회를 개최했다.

광림교회는, 2017년 중남부 아프리카 한인선교사 대회를 시작으로, 2018년 몽골, 2019년 캄보디아에서 한인선교사 대회를 개최하는 등 세계 선교를 지원하기 위해 교회의 역량을 쏟아오고 있다.

이번 선교대회는 교파를 초월해서 약 200여 명의 선교사들과 그 가족들이 참여하는 등 캄보디아 선교사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불어넣어 주었다. 선교대회에서는 의료 선교와 함께 공연, 유익한 강의와 영적 힘을 불어넣는 집회가 진행되었다.

열악한 의료 환경인 캄보디아에서 건강관리에 취약할 수밖에 없는 선교사와 가족을 위해 광림의료선교위원회 12명의 의사와 8명의 간호사, 약사 및 봉사자들이 늦은 시간까지 진료했으며, 광림교회 교육국에서는 선교사 자녀들을 위한 돌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한 송정미 교수의 찬양콘서트를 열어 이들의 지친 영혼들을 치유했다. 신학적인 나눔 시간에는 목원대학교 신학대학원장인 권오훈 교수의 ‘삶과 죽음에 대한 선교적 접근’이라는 강의를 통해 미래적 선교 방향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대회의 정점은 김정석 담임목사의 두 번에 걸친 집회였다. “선교사들의 뒤에 한국교회가 있다”는 위로의 말씀과 “하나 되어 하나님 나라를 위해 일하자”는 다짐이 있었으며, 특별히 “선교사의 자녀들은 세계 무대에서 하나님의 자녀로 쓰임 받게 될 것”이라고 축복했다.

선교사들은 "여러 프로그램과 의료선교를 통해 몸과 마음, 영혼이 치유되는 기회가 되어 감사하다"며 "고국의 교회로부터 우리가 잊혀진 존재가 아니라 여전히 관심과 격려를 받고 있는 존재로 기억되고, 세계 선교를 위해 함께 하는 모습을 통해 힘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번 선교대회는 교회와 선교지의 협력과 지원이 중요함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대회가 되었으며, 캄보디아 내에서 감리교선교사회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되었다.

 

김형준 기자  ccancanj@gmail.com

<저작권자 © 감리교평신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9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