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사뉴스
평촌교회 성탄헌금으로 ‘감리교웨슬리선교관’ 후원홍성국 목사, “웨슬리선교관에 감리교회가 관심보여야” 호소
김형준 기자 | 승인 2018.12.27 10:45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는 홍성국 목사(사진 왼쪽)

기독교대한감리회 총회인준기관으로 사회평신도국 정책사업을 전개하는 (사)생명을나누는사람들에서 부설로 선교사 복지와 후원을 위해 창립한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대표회장 홍성국 목사)는 “지난 25일 성탄절 예배에서 평촌교회(담임 홍성국 목사)가 ‘감리교 웨슬리 선교관’의 월 운영비와 선교사 차량지원을 위해 성탄절 헌금 30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탄절 예배에서 홍성국 목사는 “대표회장을 직을 맡고 있는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의 ‘감리교 웨슬리선교관’은 한국에 일시적으로 귀국한 선교사들에게 무상으로 숙식을 제공하고있으며 연간 사용 인원이 180명을 넘어섰으며 서울, 수원, 인천 등에서 6채의 선교관을 무료로 운영하는 만큼 기관에서 자부담하는 운영비도 만만치 않게 들어간다”며 “지속적으로 감리교 선교사를 지원하고 육성해나갈 수 있는 선교사를 위한 공유인프라로 운영되기 위해서 감리교회의 관심과 후원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후원 배경을 밝혔다.

이날 성탄절 예배에 참석하여 후원금을 전달받은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 조정진 목사는 “교회가 셀 수 없이 많고 부흥한 상황에서 다시는 빈 방을 얻지 못해 아기예수가 말구유에서 태어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우리의 마음에 아기예수님을 모실 빈 방을 예비해 둔다면 선교사님들이 묵을 숙소가 없어 찜질방과 교회 사무실 등에서 잠을 청하는 일이 없을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감리교 웨슬리 선교관을 운영할 수 있게 감리교회의 후원을 호소했다.

한편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대표 홍성국 목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감리교 웨슬리선교관은 현재 당산 제1호관을 시작으로 신림 제2호관, 인천 송도 제3호관, 수원 제4호관, 강화 제 5호관 등을 개소하여 운영하고 있다. 현재 선교관 운영을 위해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가 월 150만원의 임대료와 관리비를 지불하고 일시에 45명이 묵을 수 있는 시설로 힘겹게 운영중이며 작년 12월 감리교웨슬리선교관을 개소하여 현재까지 180명의 선교사와 가족이 1,500일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의 :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 1588-0692 / 조정진 목사 010-3899-0126

김형준 기자  ccancanj@gmail.com

<저작권자 © 감리교평신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9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