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
<창간 3주년 축사> 이 시대를 선도해 가는 역할을 이뤄내라남선교회전국연합회 회장 김철중 장로
감리교평신도신문 | 승인 2018.11.07 14:36
김철중 회장

우리 감리교평신도신문의 창간 3주년을 특별한 마음의 크기로 축하드립니다.

하나님께서 계획하신 크신 뜻이 평신도 신문을 통하여 널리 펼쳐지고 이루어지는 귀한 신문이기에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더욱 크신 은총이 감리교평신도신문과 그 가족 여러분들께 넘쳐나기를 기도합니다.

힘든 여건 속에서도 그동안 교회 현장, 평신도 활동의 현장 곳곳을 일일이 찾아다니며 용기와 격려를 북돋아 주신 기자님들께 특별한 경의를 표해 드립니다.

혼란스러운 세상 속에서 교회 역시 그에 못지않은 커다란 파장을 겪고 있는 이때, 평신도들을 깨우기 위해 애쓰신 여러분의 노고가 하나님 앞에 상달되어 앞으로도 더욱 단단히 이 시대를 선도해 나가는 귀한 역할을 이루어 내시리라 믿습니다.

평신도 신문의 귀감으로서 투철한 언론의 사명감을 가지고 교회 곳곳의 어려움을 나누고 소외된 곳에 희망이 되어 줄 뿐만 아니라 평신도들의 영적 각성과 높은 선교의식을 고취시키고 바른 신앙생활의 기쁨과 보람을 일궈가는 현장의 소리로서 훌륭하게 성장해 가시기를 기도합니다.

다시 한 번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감리교평신도신문  webmaster@kmclife.co.kr

<저작권자 © 감리교평신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감리교평신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8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