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박기창 목사의 삶 이야기
추격자의 눈으로 기회를 선점하라박기창 목사 칼럼
감리교평신도신문 | 승인 2018.01.23 17:30
박기창 목사

논어論語에 ‘인무원려人無遠慮 필유근우必有近憂’란 말이 있다. “멀리 내다보지 못하면 반드시 가까운 곳에 근심이 생긴다.”는 뜻이다. 미국의 구글 엔지니어링 이사로 활동하고 있는 세계적인 발명가 커즈와일Laymond Kurzweil은 2008년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기술은 매년 제곱수로 발전하기 때문에 10년 후엔 약 1,000배, 25년 후면 약 10억 배 발전합니다. 이런 일은 충분히 가능해요.”라고 말했다.

이 말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있어 발전의 급변은 인간의 설 자리를 불안으로 몰아가고 있음을 말해주고 있다. 바로 이런 급변 시대의 흐름에 필연적으로 요구되는 것 중 하나는 무엇인가? KBS 경제전문 박종훈 기자는  세상을 관찰하며 멀리 볼 줄 아는 ‘추격자의 눈: 개인들이 자신이 처한 경쟁 환경의 본질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이를 발전의 수단으로 활용하는 것’을 가져야 한다고 주문한다.

다시 말하면 예상을 불허할 정도로 다가오는 미래를 예리한 눈으로 추격하면서 빠르게 대처해 나가야 한다고 필자는 이해한다. 이를 위해서는 시대의 흐름에 그때그때 반영되는 트렌드Trend 즉 동향과 추세 그리고 유행의 양식들을 속도 있게 파악하여 이에 대처해 나가야 한다. 이런 추격자의 눈이 없으면 “눈앞에  찾아온 기회는 놓치게 되고 순식간에 몰락의 길로 빠져들 수밖에 없다”고 박 기자는 지적한다.

그러면서 박 기자는 그의 저서 <역전의 명수>에서 애플의 공동 창업자 중 로널드 웨인Ronald Wayne의 예를 든다. 창업 당시 애플은 잡스Steve Job와 워즈니악Steve Wozniak이 각각 45% 웨인이 10%의 지분을 가지고 있었다. 그런데 웨인은 애플의 미래에 대한 확신이 없어 창업 11일 만에 출자금 800달러를 돌려받았다. 한 달 뒤에는 권리 포기 대가로 1500달러를 받았다.

이후의 결과를 보자. 2017년2월 애플의 시가총액은 7000억 달러 약800조원를 돌파했다. 7000억 달러에 대한 10%를 계산해 보라. 이뿐이 아니란다. 애플의 공동 창업 계약서를 500달러에 팔아버렸는데 그 계약서가 2011년 경매에서 160만 달러약19억원에 팔렸다. 지금 웨인은 미국 네바다주 남부의 파럼Pahrump이라는 작은 시골에서 동전과 우표 거래로 푼돈을 벌면서 사회보장연금으로 살아가고 있단다.

현대를 살아가는 어떤 누구든 그리고 어떤 환경에서 살아가든 자신이 처한 환경에서 닫힌 눈Closed eye이 아니라 열린 눈 Open eye으로 다가오는 미래를 보면서 살아가야 한다. 당신은 <메가트렌드>의 저자 존 나이스빗John Naisbitt의 말을 마음에 새겨라. “미래는 기회를 잡는 사람이 주도 한다.”는 말을....‘결상자오출潔常自汚出, 명매종회明每從晦’란 말이 있다. “깨끗함은 항상 더러움 속에서 나고, 밝음은 항상 어둠 속에서 난다.”는 뜻이다.

어떤 불행한 환경 속에서도 누구든 기회는 있다. 더러움과 어둠에 묻혀 미래를 보지 못하는Closed eye 사람에게 열린 미래Open eye는 없다. 위에서 말한 웨인은 찾아온 기회를 스스로 포기한 어리석은 사람이 아닌가. 중국 삼국시대 촉한의 정치가요 전력가인 제갈량諸葛亮은 아들 이름을 ‘첨瞻’이라고 지었는데 “보다 관찰하라”는 뜻이다. 그런데 성인이 돼서는 ‘사원思遠’이라고 부르게 했다. 이는 “멀리 생각하라”는 뜻이다.

미래학자 나이스빗의 말대로 멀리 생각하며 미래를 볼 줄 아는 사람만이 찾아온 기회를 통해 새로움을 창조해 낼 수 있다. 논어에 ‘필유근우必有近憂’란 말을 다시 한 번 기억하라. “멀리 내다보지 못하면 반드시 가까운 곳에 근심이 생긴다.”는 말을... 그리고 당신은 항상 어떤 자리에서든 멀리 보면서 삶에서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 가는 21세기의 4차 산업혁명의 수혜자가 돼야 한다. 결코 낙오자여서는 안 된다.

‘기회비용機會費用’이란 말을 아는가? 이는 “어떠한 기회機會를 선택選擇할 때 포기抛棄하게 되는 가치價値의 비용費用”을 말한다. 미래를 위한 기회를 잡기 위해서는 포기하므로 발생하는 손해를 두려워해서는 안 된다. 즉 기회비용opportunity cost이 지불 되더라도 미래를 위해서라면 찾아온 기회를 놓쳐서는 안 된다. 위의 웨인R. Wayne처럼 말이다. "기업가는 항상 변화를 모색하고, 변화에 대처하고, 변화를 기회로 이용한다.”는 오스트리아의 경영학자 피터 드러커Peter F. Drucker의 말을 가슴에 새겨라.


성경 지혜서인 잠언 16장16절에 “지혜를 얻는 것이 금을 얻는 것보다 얼마나 나은고 명철을 얻는 것이 은을 얻는 것보다 더욱 나으니라.It is better-much better-to have wisdom and knowledge than gold and silver"라는 구절이 있다. 당신은 눈앞에 보이는 금.은보다 당신이 지닌 분별력과 슬기로움Wisdom으로 그리고 당신이 가진 지식과 경험Knowledge을 바탕으로 추격자의 눈과 미래를 볼 줄 아는 눈Open eye을 떠서 보다 나은 기회를 선점先占할 줄 아는  지혜자가 되라.

J.S.G & 성화아카데미 원장 박 기창 목사

감리교평신도신문  webmaster@kmclife.co.kr

<저작권자 © 감리교평신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감리교평신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9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