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취재 뒤 이야기, "남편은 철딱서니 없어!"
여선교회전국연합회는 매달 마지막주 월요일마다 아름다운 세움이라는 강좌를 엽니다. 여성들을 위한 교양 강좌이지만, 우리가 교회와 신앙생활을 하면서 해결되지 못하는 다양한 문제들을 풀어주는 전문 강사들이 나와서 답답한 ...
김형준 기자  |  2016-03-30 14:39
라인
취재 후 이야기-뇌성마비 아이를 살린 금식?...아니 하나님이었죠.
취재하다가 만난 어떤 목사님의 간증입니다.목사님의 아이가 태어나자마자 위험에 처했습니다. 조산을 했는데 아이의 머리 속에는 피가 가득했습니다. 거의 뇌성마비로 자랄 수밖에 없는 운명이었습니다.당시 전도사였던 그 목사...
김형준 기자  |  2016-03-25 16:51
라인
"목사 싸움 말리던 평신도, 아예 나서서 싸워요."
이제 연회가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각 연회마다 연회를 준비하느라 바쁩니다. 한 해를 결산하고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하는 기점이 되는 때이기도 합니다. 이 연회를 위해 각 지방에서는 지방회를 열었고 임원들과 연회의 대...
김형준 기자  |  2016-03-25 16:36
라인
여자들의 이야기, '반찬'
오늘 카페에서 취재기사를 쓰고 있는데 4명 정도의 여자들이 몰려와 수다를 떱니다.교회 얘기도 나오고, 가톨릭 얘기도 나오고, 남편 이야기도 나옵니다. 그녀들은 카페에 들어올 때부터 이미 목소리 톤이 높아 있었습니다....
김형준 기자  |  2016-03-14 23:56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8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