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재물(財物)의 속임수를 경계하라.
하루는 돈이 이렇게 말했다. “당신은 나를 손에 쥐고는 나를 당신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당신이 나의 것일 수도 있지 않을까요? 내...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10-06 16:31
라인
겸손은 존귀의 앞잡이니라
“인생에 우승만 있는 거 아냐” 이 말은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Tiger Woods, E ldrick Tont Woods)가 딸을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9-19 11:02
라인
의(義)와 짝하고, 도의(道義)를 앞세워라
어느 날 맹자(孟子)에게 한 제자가 “‘호연지기(浩然之氣)’는 무엇을 뜻하는 것입니까?”라고 물었다. 이에 맹자는 “‘호연지기’는 평온...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9-05 10:06
라인
영광으로 인도하는 꽃길은 없다.
“점수가 벌어지면서 응원을 포기했는데 박상영 선수는 끝까지 의지를 불태우고 있었다. 포기한 내가 부끄럽다. 나도 내 인생에서 다시 한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8-13 11:21
라인
삶의 한 모퉁이에 변화의 불꽃을....
“작은 발걸음은 더 큰 변화의 시작이다......당신이 만들 수 있는 변화를 찾아라. 그리고 행동하라.”이 말은 미국 연방법원 뉴욕 동...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8-03 14:59
라인
‘안 돼(No)'가 ’돼(Yes)'로 바뀌는 순간이 있다.
“'안 돼(No)'가 '돼(Yes)'로 바뀌는 순간이 있을 거다.“ 이 말은 미국의 미식축구선수 러셀 윌슨...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7-20 16:10
라인
‘얼음 나라’가 영국을 무너뜨리다.
국토의 79%가 축구는커녕 사람이 살기조차 어려운 빙하와 용암, 호수 지대인 척박한 나라에서 이뤄낸 기적 같은 결과에 전 세계 축구 팬...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7-12 15:23
라인
당신 안에 숨겨진 보화를 찾아라
“지나온 삶은 저마다 의미가 있는 것 같다. 고난의 끝에는 생각지도 못했던 보물이 있다. 보물을 꼭 찾길 바란다”이 말은 라는 책으로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7-02 08:42
라인
록키처럼 일어서라
“머릿속이 복잡하고 힘들 때마다 영화 ‘록키’를 봅니다. 지금까지 100번 넘게 봤지만 절대 지겹지 않습니다.” 이 말은 에머슨퍼스픽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6-14 16:13
라인
말하기보다 듣기를 두 배 하라
고려 충렬왕 때의 문신 추적(秋適)이 금언, 명구를 모아 놓은 명심보감(明心寶鑑)에 ‘리인지언 난어면서(利人之言 煖如綿絮), 상인지어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6-07 15:58
라인
알약 먹는 것으로 영어를 배우는 시대, 미래는?
“미래는 어떻게 설계하고 준비하느냐에 따라 도착점이 바뀔 수 있다....지금 어떻게 준비하고 밑그림을 그리는지가 미래를 결정할 것이다....
박기창  |  2016-05-27 10:10
라인
눈(눈)을 밟아 길을 만들라
“눈이 녹기를 기다리는 사람이 아니라 눈을 밟아 길을 만드는 사람이 승자가 된다.”이 말은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부회장이 한 말이다. ...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5-16 18:33
라인
아버지 어머니 정말 그립습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네 하나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성서: 출애굽기 20장12절) 어버이날의 유래는 사...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5-08 07:27
라인
에우다이모니아(eudaimonia)
"저는 행복이란 즐거움과 목적의식의 균형을 맞춘 ‘설계된 경험’이라고 봅니다. 맛있는 것을 먹고 TV를 본다든지 하는 순수하게 즐거움을...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5-02 12:17
라인
정열(情熱)은 아름다운 꽃과 같다
“움츠러든다고 세상이 알아주지 않더라고요. 자기가 하고자 하는 것이 있고 그것에 대한 열정이 있다면 못할게 없다고 봅니다. 자기가 재미...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4-25 00:14
라인
장수(長壽)가 주는 악몽(惡夢)을 대비하라
서울중앙지법 파산부에서 올해 1~2월에 파산선고를 받은 1727명중 60대 이상 노인 파산 율이 428명으로 24.8%로 나타났다. 5...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4-17 00:39
라인
인간의 미래 어찌할꼬?
“신의 영역 넘본 인간, 자신의 창조물에게 몰락당하다” 이 말은 조선일보 에 실린 제목이다. 여기 ‘프랑켄슈타인(Frankenstei...
감리교평신도신문  |  2016-03-22 10:3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10909 파주시 송학길 61-10 108동 201호  |  대표전화 : 010-3910-6420
등록번호 : 경기, 아 51393  |   등록연월일 2015년 10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ccancanj@gmail.com
Copyright © 2019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